에코마케팅, ‘클럭 미니 마사지기’ 출시 1개월 만에 누적 판매 30만개 돌파

2018 대한민국브랜드대상 ‘가장 주목받는 라이징 브랜드’ 선정

(반려동물뉴스(CABN)) 클럭 미니 마사지기가 지난 7월 출시 이후 한 달 만에 누적 판매량 30만개를 돌파했다고 퍼포먼스 마케팅 기업 에코마케팅이 지난 2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17년 8월 미디어커머스기업 데일리앤코를 인수했던 에코마케팅이 그동안 여러 산업의 마케팅을 수행하며 축적해 온 경험을 활용해 제품 기획부터 광고 홍보, 판매 등 마케팅 전략 전반을 직접 수행한 결과로 얻게 된 결실이다.

클럭은 단기간 내 높은 판매량 기록과 더불어 고객 만족의 브랜드 가치를 인정받아 지난 9월 18일 한국마케팅협회에서 주관한 ‘2018 제6회 대한민국브랜드대상’에서 ‘가장 주목받는 라이징 브랜드’로 선정됐다.

클럭이 자사몰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제품 사용 만족도 및 재구매 의사가 90% 이상을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클럭의 주요 상품인 미니 마사지기는 USB 충전형 소형 마사지기로 휴대가 간편하고 지방 아래에 있는 근육을 직접 자극하는 EMS 방식으로 마사지 효과 또한 확실해 기존 마사지기들이 가졌던 다양한 불편함을 해소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클럭 미니 마사지기에 대한 소비자들의 만족은 SNS를 통한 추천으로 이어지고 있다. 에코마케팅은 올해 추석 선물용 세트는 판매 시작 5일 만에 준비했던 전 수량이 매진될 만큼 반응이 폭발적이었다고 설명했다.

클럭 미니 마사지기의 인기 비결은 높은 제품력뿐만 아니라 다양한 채널을 활용한 광고 홍보, 소비자들의 니즈에 맞춘 상품 구성 및 경쟁력 있는 가격 전략 등 마케팅의 성공으로도 분석된다. 구매 고객들 사이에서 시작된 입소문으로 클럭은 현재 소위 ‘국민템’ 반열에 오른 상태이다.

클럭 제품을 직접 기획하고 마케팅 총괄을 담당한 에코마케팅 이해숙 미디어커머스팀 팀장은 “앞으로도 소비자의 눈높이에서 제품을 기획하고 마케팅하는 데 힘쓸 것”이라며 “브랜드 이념에 따라 고객들이 평소에 갖고 있던 불편함을 해소하고 삶의 질을 높이는데 도움을 주는 브랜드 클럭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