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행사

전체기사 보기

세계 우수 견종들의 경합, 2018 강원 FCI 국제 도그쇼 성황리에 막내려!

관람객을 매료시킨 한국애견연맹 국제 도그쇼

반려동물뉴스(CABN) 사)한국애견연맹(KKF)은 지난 9월 15일(토)과 16일(일) 양일간 상지대학교 주운동장에서 ‘강원 FCI 인터내셔널 도그쇼’와 ‘강원 KKF 챔피언쉽 도그쇼‘, ‘원주 FCI 인터내셔널 도그쇼’와 ‘원주 KKF 챔피언쉽 도그쇼’ 등 총 4차례의 도그쇼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전했다.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관람객들과 출진자들이 ‘2018 강원 FCI 국제 도그쇼’를 찾았다. 도그쇼에는 셰틀랜드 쉽독, 포메라니언, 불독, 아펜핀셔, 쁘띠 바셋 그리펀 벤딘 등 약 1,000마리의 다양한 견종이 출진해 각기 다른 매력을 뽐내며 참가자들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 우수한 견종들이 링 안에서 펼치는 경합은 관람객들을 매료시켰으며, 꾸준히 성장 중인 도그쇼의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도그쇼는 세계애견연맹(FCI) 전견종 심사위원인 마리오 놀(브라질), 애나 베아트리스 놀(브라질), 마리오 막사이사이(필리핀), 샌드라 매쉬포드(호주) 심사위원이 심사를 진행했으며, 이들은 수준 높은 한국 도그쇼에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한국애견연맹 전월남 사무총장은 ‘많은 분들의 애정과 관심 덕분에 이번 경기 FCI 국제 도그쇼를 성황리에 마치게 되어

2018 성남 반려동물 페스티벌이 다가오는 10월 3일(수) 성남시청 앞 광장에서 개최

성남 시민의 반려동물 문화에 대한 이해 향상과 문화정착의 기회를 마련하고자 이 행사를 진행

반려동물뉴스(CABN)다가오는 10월 3일(수) 성남시청 앞 광장에서는 2018 성남 반려동물 페스티벌이 개최된다.이번 행사는 ▶반려견 운동회 ▶반려견 펫티켓 투어 ▶반려견 토크 콘서트로 진행된다.성남 반려동물 페스티벌은 성남 시민의 반려동물 문화에 대한 이해 향상과 문화정착의 기회를 마련하고자 이 행사를 진행한다고 취지를 밝혔다.성남시 담당자는 "반려동물 천만시대! 동물도 행복한 도식! 이번 축제를 통해 함께 살아가는 사회, 동행하는 사회를 이루어가는초석이 되길 바란다"는 메세지를 전했다. 또한, 이번 행사에서 펫티켓 이야기 코너를 진행하는 해마루 김현욱 원장은 오후 12:30분 부터 1시 30분까지 토크콘서트를 진행한다.김현욱 성남시 수의사 회장은 "반려인 비반려인 모두 반려동물을 존중하는 문화가 만들어져야 한다”며 “이를 위해 반려동물 페스티벌이 앞으로 전국적으로 확대되어 반려동물 문화가 한층 성숙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다음강사모 담당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반려인들이 보다 올바른 펫티켓 시민의식을 가지게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다음강사모는 올바른 반려동물에 문화에 대한 행사를 적극적으로 회원들에게 홍보한다고 밝혔다.

다가오는 10월 6일(토)부터 10월 7일(일)까지 용인(구)경찰대학 운동장에서는 MBC 마이리틀 패밀리가 개최

교육은 ▶펫티켓 ▶심리상담 ▶훈련교육 ▶미용이 진행되며 피크닉은 ▶산책로 ▶운동회 ▶사진관 ▶놀이터 ▶수제간식만들기가 제공

반려동물뉴스(CABN)다가오는 10월 6일(토)부터 10월 7일(일)까지 용인(구)경찰대학 운동장에서는 MBC 마이리틀 패밀리가 개최된다.이번 행사는 교육과 피크닉이 함께 하는 행사다. 교육은 ▶펫티켓 ▶심리상담 ▶훈련교육 ▶미용이 진행되며피크닉은 ▶산책로 ▶운동회 ▶사진관 ▶놀이터 ▶수제간식만들기가 제공된다. 행사 장소는 용인시 (구)경찰대학 운동장이며 주최는 MBC와 유기견없는도시가 함께 진행한다. 캠페인 참가비는 15,000원이며 입장은 무료입장으로 제공된다.2018년 10월 6일(토)부터 10월 7일(일)까지 진행되는 행사에 벌써 부터 많은 관심이 이루어지고 있다.반려동물문화에 앞장 서는 서울호서예술실용전문학교 강성호 교수는 "반려가족의 문화가 너무 주인 중심적이다. 반려동물의 욕구와 기호를 살피는 태도가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또한, "산책을 할 때, 목줄이 통제의 도구가 아니라 보호와 안내의 수단이 되어야 한다"고 전했다.그는 이번 행사를 통해 반려인들과 소통하며 좋은 행사에 함께 한다고 전했다. 한편, 다음강사모는 공식채널을 통해 MBC 마이리틀 패밀리의 좋은 행사를 회원들에게 알려 많은 반려인들이 참여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반려동물산업 활성화 포럼에서 “2018 펫 소비자 트렌드 분석 강연 열려

서울호서예술실용전문학교 최경선 교수는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반려동물산업 소비자 트렌드와 미래에 대한 메세지 전해

반려동물뉴스(CABN)지난 28일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서는 반려동물산업 CEO와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한 “빅데이터로 보는 반려동물산업 소비자 트렌드와 미래”라는 주제의 포럼 행사가 진행됬다. 금번 포럼에서는 현재 우리나라에서 반려견을 키우는 사람들은 주로 2만원 이상의 미국산 사료를 오프라인 펫샵에서 구매하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또한, 인터넷 포털 다음 카페 ‘강사모’를 운영하고 있는 최경선 대표는 반려동물산업 활성화 포럼에서 ‘빅데이터로 보는 반려동물산업 소비자 트렌드와 미래’라는 주제발표를 통해 이 같은 설문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최 대표가 지난 5월 국내에 거주하는 반려견주 1,1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사료 분야 반려동물 산업 설문조사’에 따르면 급여 중인 사료의 원산지를 묻는 질문에 응답자의 41%가 “미국산”이라고 응답했고 국내산은 25%, 호주·뉴질랜드산은 7%, 유럽산은 3%를 차지했다. 반려견주들은 특히 “대한민국 사료 중에 기억에 남는 브랜드가 있는가?”라는 질문에 55%가 없다고 대답해 오는 2020년이면 6조원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되는 반려동물 시장의 국산브랜드 경쟁력 강화가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급여 중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