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실종

지난 6월 3일 오후 12시경에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오목천동에서 반려견 뚝배기 2살 여아가 실종

뚝배기는 굉장이 순하고 달리기를 잘한다. 보호자는 다른 프렌치불독만큼 덩치도 크다고 전했다.

반려동물뉴스(CABN) 지난 6월 3일 오후 12시경에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오목천동에서 반려견 뚝배기 2살 여아가 실종 됐다. 뚝배기는 굉장이 순하고 달리기를 잘한다. 보호자는 다른 프렌치불독만큼 덩치도 크다고 전했다. 평소 뚝배기는 산책을 나가면 호기심이 많아서 주변을 탐색하느라 잘 오지 않았다고 한다. 뚝배기는 현재 집에 부모님이 문을 잠깐 열어논 사이에 밖으로 나간 것 같다고 전했다. 반려견의 견주인 한철희씨는 "꼭 제발! 목격이라도 하신 분은 꼭 연락을 주세요!"라고 간절히 부탁했다.





관련태그

뚝배기실종  반려견실종  강아지실종  수원반려견실종  프렌치불독실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