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사견의 품종인 골든레트리버는 원산지가 바로 영국의 스코틀랜드 지역

조상인 반려견은 러시아 캅카스의 목양견인 러시아트래커였다고 전해져

반려동물뉴스(CABN) 천사견의 품종인 골든레트리버는 원산지가 바로 영국의 스코틀랜드 지역이다. 조상인 반려견은 러시아 캅카스의 목양견인 러시아트래커였다고 전해진다. 골든레트리버는 19세기의 중엽에 스콜틀랜드의 트위드 마우스 경이 세터와 교배하여 탄생했다고 전해졌다. 골든레트리버는 이름대로 윤기가 흐르는 금빛 또는 크림빛의 풍부한 털을 가진 특징이 있으며 순하고 친근한 이미지로 인해 사람들로 부터 많은 호감을 얻고 있다. 골든레트리버는 성격이 온순하며 붙임성이 좋으며 지능이 높아서 유럽이나 미국에서는 큰 인기를 얻고 있다.




관련태그

골든레트리버  스코틀랜드  골든레트리버금빛  금빛골든레트리버  은빛골든레트리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