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인들이 좋아하는 반려견 품종 "포메라니안" 원산지는 독일, 다양한 모색으로 사랑받다.

포메라니안은 다양한 모색과 활발한 성격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반려동물뉴스(CABN) 포메라니안은 원산지가 독일이다. 반려견 그룹에서는 토이 그룹에 속한다. 포메라니안의 평균 체중은 1.3KG에서 3.2KG정도 되며 체고는 평균 20Cm정도 된다. 포메라니안의 모색은 갈색, 검정, 흑갈색, 흰색, 블랙탄이 있다. 하지만 파티컬러 포메라니안의 색깔을 뛸때도 있어 모색이 다양하게 나타난다. 포메라니안은 쾌활하며 활발한 성격을 가진다. 또한, 사람들의 환경에 주의를 기울이며 인식되는 자극에 대해 민감하게 반응하는 경향이 있다. 이로 인해 지나치게 짖게 되는 버릇이 형성 될 수 있음으로 잘 훈련을 시킬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 




또한, 포메라니안의 성격적 특성으로 외향적인면이 많음으로 장난감을 사용하면 사회화 훈련이나 기초 훈련을 완성하는데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포메라니안은 평균 12년에서 16년정도 사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관련태그

포메라니안  포메라니안반려견  반려견  반려동물  포메라니안성격